NEWS

이너트론은 최고의 품질과 성능으로 미래를 열어갑니다.

News

게시물 상세
인천경제청, 저소득층 아동·청소년 공부방 환경개선 추진
작성자 : 이데일리  작성일 : 2019.11.14   조회수 : 689
첨부파일 PS19051700610.jpg

 

유병윤(왼쪽에서 4번째)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 직무대리가 16일 5개 업체 임직원과 공부방 환경개선 업무협약을 한 뒤 기념 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 최회경 미쓰비시엘리베이터 본부장, 박진일 삼성바이오에피스 그룹장, 조학래 이너트론 대표이사, 유 직무대리, 최기석 얀센백신 이사, 류재명 아이센스 팀장, 홍창표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부회장. (사진 =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제공)
 
[인천=이데일리 이종일 기자] 인천경제자유구역청과 송도 입주업체들이 저소득층 아동·청소년 공부방 환경개선 사업을 추진한다.

인천경제청은 지난 16일 인천경제자유구역 송도 입주업체 5곳,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저소득층 아동 공부방 환경개선을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고 17일 밝혔다.

사업에 참여한 5개 업체는 삼성바이오에피스㈜, ㈜얀센백신, ㈜아이센스, ㈜이너트론, 한국미쓰비시엘리베이터㈜이다.

 
협약에 따라 인천경제청와 5개 업체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인천 원도심 저소득층 아동·청소년의 공부방 벽지·장판 교체, 책상·책장 설치 등의 사업을 진행한다. 앞으로 10개월 동안 10곳의 학습환경을 개선한다.

앞서 인천경제청은 2017년 9월 계양구 캄보디아 다문화가정 지원을 시작으로 지난해 6월까지 10곳의 공부방 환경개선 사업을 시행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유병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 직무대리, 최회경 미쓰비시엘리베이터 본부장, 박진일 삼성바이오에피스 그룹장, 조학래 이너트론 대표이사, 유 직무대리, 최기석 얀센백신 이사, 류재명 아이센스 팀장, 홍창표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부회장 등이 참석했다.

인천경제청 관계자는 “경제자유구역 입주업체들이 지역사회 복지사업 분야에서 큰 역할을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원도심 아동·청소년들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전글 롯데홈쇼핑·SK텔레콤 등 4개사 '가족친화인증' 대통령표창
다음글 9월 2일 알림

패밀리 사이트

VOCALLUX